• Research Article

    Recent Agenda of UNESCO Creative Cities Network (UCCN) and Alternative Urban Cultural Policy Discourse

    유네스코 창의도시 네트워크(UCCN)의 의제분석과 도시의 문화정책방향

    Nahm, Keebom

    남기범

    UNESCO Creative Cities Network(UCCN) was established in 2004 and now 246 cities in 70 countries worldwide joined the network. Several Korean ...

    유네스코 창의도시 네트워크(UCCN)는 2004년 결성되어 현재 70개국 이상의 246개 도시가 가입되어있으며, 우리나라는 서울, 부산, 대구, 광주, 이천, 전주, 통영, 부천 ...

    + READ MORE
    UNESCO Creative Cities Network(UCCN) was established in 2004 and now 246 cities in 70 countries worldwide joined the network. Several Korean cities, such as Seoul, Busan, Daegu, Gwangju, Icheon, Jeonju, Tongyoung, Bucheon, Wonju, Jinju are members of the network. This paper aims to suggest urban cultural policy directions through analyzing the missions of the UCCN and new agenda raised at the UCCN annual meetings, steering groups, and coordination committee. At the outset the main aims of the UCCN were the promotion of cultural industries, local employment growth, and tourism development, which were mainly focused on aggregated industrial growth. Gradually, UNESCO has changed its goals and missions and proposed new agenda as follows: sustainable human and urban society according to SDG 11, arts for socio-spatial disadvantaged, and human empowerment. The paper discussed the importance of weak tie in urban cultural policies, inclusive strategies based on collaborative governance, building creative cities not by neo-liberal competitive policies but by civility, inclusivity, and enbeddedness. All in all, it suggested collective learning (not education), community development (not indivisual competition), residents as subject (not policy object), and finally the importance of recognition of cultural resources and contemporary cultural interactions as local commons.


    유네스코 창의도시 네트워크(UCCN)는 2004년 결성되어 현재 70개국 이상의 246개 도시가 가입되어있으며, 우리나라는 서울, 부산, 대구, 광주, 이천, 전주, 통영, 부천, 원주, 진주 등 10개 도시가 회원도시로 활동하고 있다. 이 논문은 UCCN의 지향점에 대한 논의와 최근 연례회의에서 제시된 어젠다 분석을 통해서 창의도시정책의 방향을 제시하고, 우리나라 도시의 문화정책이 가지는 문제점과 변회의 방향을 제시하고자 한다. UCCN은 창립 초기의 지향점인 문화산업 진흥, 투자와 고용의 기회창출, 문화관광의 확충 등의 산업적인 측면을 강조에서 벗어나, 지속적인 회의와 어젠다수립을 통해 시민의 문화예술역량 강화와 문화경제의 활성화를 통한 지속가능한 발전,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공간의 참여증대 등의 포용적 의제를 강조한다. 이 논문에서는 SDG 11을 중심으로 도시의 지속가능성 의미와 함께 소위 창조도시 담론이 도시 문화정책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비판하고, 약한 사회적 연계를 지향하는 문화정책, 협력적 거버넌스 구축을 통한 포용도시정책, 인간개발, 배태성, 시민성, 자유와 자율에 기반한 창의도시의 정책과 프로그램의 기획과 구성을 제안한다. 주민의 역량강화가 교육이 아닌 학습으로, 개인에서 공동체로, 주민이 대상에서 주체로 변화하여야 하며, 로마헌장과 시대정신을 반영하여 문화자산과 지역문화를 공유재로 인식하여야 한다.

    - COLLAPSE
    April 2021
  • Research Article

    The Role of “Contents” in De/Re-contextualizing War Memories- Focusing on the Taiwanese fans’ cases of Japanese PC game Kantai Collection -

    탈맥락화, 재맥락화하는 전쟁 기억과 콘텐츠의 역할 - 게임 <함대 컬렉션>의 대만 팬 사례를 중심으로 -

    Jang, Kyungjae

    장경재

    This article examines how war memories are de/re-contextualized in popular cultural contents, focusing on Taiwanese fans of the Japanese online PC ...

    이 글에서는 대중문화 콘텐츠를 중심으로 전쟁 기억이 탈맥락적으로 만들어지고 소비되는 경향, 그리고 그 과정에서 다시 맥락이 부여되는 과정에 대해 2013년 서비스를 시작한 ...

    + READ MORE
    This article examines how war memories are de/re-contextualized in popular cultural contents, focusing on Taiwanese fans of the Japanese online PC game Kantai Collection (Kankore). First, the article theoretically examines the de-contextualizing of war memories in popular cultural contents and re-contextualizing at the consumption level. After that, the article briefly introduces the game’s settings and content. Two Taiwanese cases that observed participants in 2018–2019 were selected for this survey because they carry little political influence and contain relevant places, events, and multi-dimensional consumption patterns among the fandom. This survey found that World War II memories sit between forgetting and succession. Furthermore, it also appears through consumption patterns. In particular, the Taiwanese cases mentioned above show how de-contextualized war memory content is consumed non-contextually and given context in an area with little political preconception. Finally, by expanding the research target region, a future task was drawn to reveal how each region’s social and political aspects affect the forgetting, succession, and consumption of war memories based on East Asia’s popular cultural contents.


    이 글에서는 대중문화 콘텐츠를 중심으로 전쟁 기억이 탈맥락적으로 만들어지고 소비되는 경향, 그리고 그 과정에서 다시 맥락이 부여되는 과정에 대해 2013년 서비스를 시작한 일본의 온라인 PC게임 <함대 컬렉션>(줄여서 <간코레>)의 대만 팬들의 사례를 통해 살펴본다. 먼저, 탈맥락화하는 전쟁 기억 콘텐츠와 비맥락적 소비, 재맥락화에 대해 이론적으로 검토한다. 이어서, 제2차 세계 대전 시 사용된 군함을 여성 캐릭터로 만든 게임인 <간코레>의 설정, 내용에 대해 간단히 소개한다. 구체적인 조사로는, <간코레>팬덤 중 적은 정치적 영향, 관련 장소의 존재, 이벤트 실시 및 입체적 소비 패턴을 보이는 대만을 대상 지역으로 선정해 2018-2019년 참여 관찰을 실시한 두 가지 사례를 분석한다. 첫째, 일본 해군 함장을 신으로 모시고 있는 가오슝 홍모항보안당의 추모 이벤트 및 여기에 참가한 대만 <간코레> 팬들의 행동을 살펴본다. 둘째, <간코레> 동인 작가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창작자 A士(에이스)씨의 작품을 분석한다. 조사 결과, 제2차 세계 대전의 기억이 캐주얼한 오락 콘텐츠로 만들어지고 나아가 이러한 콘텐츠를 둘러싼 비맥락적 소비와 재맥락화의 시도가 이어지는 것은, 2차 대전의 기억이 풍화와 계승의 한 가운데에 있는 것을 배경으로 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또한, 2차 대전에 대한 선입관이 상대적으로 적은 대만 <간코레> 팬들의 사례 분석을 통해, 일방적인 수용이나 거부가 아닌, 의도하지 않은 맥락의 강화, 표백된 맥락을 결합한 비맥락적 소비 등 다양한 형태의 소비 패턴을 파악할 수 있었다. 끝으로, 연구 대상 지역 확대를 통해 각 지역의 사회적, 정치적 환경 차이가 동아시아에서 콘텐츠를 바탕으로 한 전쟁 기억의 풍화, 계승, 소비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를 밝힐 필요가 있다는 과제를 도출했다.

    - COLLAPSE
    April 2021
  • Research Article

    A Study on the Gender Subject of Older Female Characters in Korean Movies - Focusing on “The Second Castle” and “Gender Theory”

    한국 영화에서의 노년 여성 캐릭터의 성(性) 주체 연구- 제2의 성과 수행성 이론을 중심으로 -

    Lee Jong Kil, Park Hyeung Joo

    이종길, 박형주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gender-subjectivity changes of older female characters expressed in the film. To this end ...

    본 논문은 영화에 표현된 노년 여성 캐릭터의 성(性)적 주체성 변화를 살피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2015년 이후 영화 3편을 선정했고 ...

    + READ MOR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gender-subjectivity changes of older female characters expressed in the film. To this end, three films have been selected since 2015, and the concepts of Simone de Beauvouari’s “Second Castle”, Judith Butler’s “Gender Theory” and “Performance” are the criteria for consideration. he old female characters in the movie were Geum-nim from “Long Live,” So-young from “Killing Woman,” and Hyo-jung from “69 years old,” respectively. One of them is based on their performance in a male-dominated patriarchal society. the other is a woman whose sexuality exists, whose desire as a subject is castrated, who is portrayed only as a sexual typist or a “second gender.” and In a society that evaluates women’s sex based on “reproduction and sexual attraction,” he was placed in the batter’s position. but It is analyzed that women recognize that they are the main agents of sex and do not give up their rights. Older women in conventional perception are targets that are located in the batter’s box. The depiction in the media follows the image of society. On the other hand, the change in old female characters as subjects of life and sex is considered meaningful in that society also has a learning effect through portrayals in the media.


    본 논문은 영화에 표현된 노년 여성 캐릭터의 성(性)적 주체성 변화를 살피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2015년 이후 영화 3편을 선정했고, 시몬 드 보부아르(Simone de Beauvoir)의 『제2의 성』과 주디스 버틀러(Judith Butler)의 『젠더 정체성 이론』 안에 담긴 ‘수행성 이론’의 개념을 고찰 기준으로 두었다. 대상이 된 영화 속 노년 여성 캐릭터는 각각 <장수상회>의 금님, <죽여주는 여자>의 소영, <69세>의 효정으로서 이들은 각각 남성중심 가부장 사회에서의 수행성을 토대로 ‘타자’로만 존재하는 무성(無性)적 여성, 성(性)은 존재하되 주체로서의 욕망은 거세된 성적 타자 혹은 ‘제 2의 성’적 존재로만 그려지는 여성 그리고 ‘재생산과 성적 매력’을 기준으로 여성의 성(性)을 평가하는 사회 속에서 타자의 타자 위치에 놓였지만, 성(性)의 주체임을 인식하고 그 권리를 포기하지 않는 여성의 모습으로 변화를 분석했다. 관습적 인식 안에 노년 여성은 타자의 타자에 위치하는 대상이다. 미디어 속 묘사가 사회의 모습을 답습하기도 하지만, 거꾸로 사회가 미디어 속 묘사를 통해 학습효과를 갖는다는 점에서, 삶의 주체자이며, 성(性)의 주체자로서의 노년 여성 캐릭터의 변화는 의미를 갖는 것으로 판단된다.

    - COLLAPSE
    April 2021
  • Research Article

    The Identity Formation Process of Chinese-style Western Music Based on Huang Zi

    황쯔(黃自)를 중심으로 본 중국 서양음악의 정체성 형성과정

    Sohn, Sooyeoun

    손수연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influence of composer Huang Zi on contemporary Chinese music and to analyze the ...

    본 연구는 작곡가 황쯔가 중국 현대음악에 미친 영향을 분석하고, 그 정체성이 형성 되는 과정을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중국 서양음악의 수용 ...

    + READ MOR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influence of composer Huang Zi on contemporary Chinese music and to analyze the process of its identity formation. To this end, the process of acceptance of Western music in China was reviewed, and Huang Zi’s artistic world and creative trends were analyzed through literature and performance record research. In addition, from a perspective of acculturation, it was intended to derive what results and characteristics appeared in identity formation process of modern Chinese music. Huang Zi had a creative idea that he should develop their own contemporary music that effectively fuses Chinese national culture and Western music. As a result, the characteristics of the use of traditional cultural heritage, fusion of Western and Chinese ethnic music elements, and high artistry were appeared. In addition, through transformation and reconstruction in the interface between two disparate cultures, he drew a identity of Chinese-style Western music. Based on these results, the characteristic of the identity formation process in modern and comtemporary Chinese music are: first, China accepted Western music with a practical and active attitude, second, early musicians devoted themselves to music education for the development of the Chinese music, and third, they newly created Western music with Chinese characteristics. The identity formed through this process has become a strong characteristic of Chinese contemporary music until now.


    본 연구는 작곡가 황쯔가 중국 현대음악에 미친 영향을 분석하고, 그 정체성이 형성 되는 과정을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중국 서양음악의 수용 과정을 고찰하고 황쯔의 예술세계와 창작 경향을 문헌 고찰과 공연 기록 조사연구 등을 통해 분석했다. 그리고 문화접변적인 시각에서 중국 현대음악의 정체성 형성과정이 어떠한 결과와 특징으로 나타났는지 도출하고자 했다. 황쯔는 중국 민족문화와 서양음악을 효과적으로 융합하는 고유의 현대음악을 발전시켜야 한다는 이념을 가졌고, 이는 전통문화유산의 활용, 서양음악과 민족음악 요소와의 융합, 높은 예술성이라는 창작 지향으로 나타났다. 또한 이질적인 두 문화의 접변에서 변용과 재구성을 통해 중국 특색의 서양음악이라는 융합적인 정체성을 이끌어 냈다. 이러한 결과에 따라 중국 근현대음악의 정체성 형성과정의 특징을 살펴보면 첫째, 중국은 실리적이고 능동적 태도로 서양음악을 수용했고 둘째, 초기 음악가들은 무엇보다 중국 음악계의 발전을 위한 음악교육 중요시했으며 셋째, 서양음악을 중국 특색에 맞춘 고유의 음악콘텐츠로 새롭게 창조했다는 것이다. 이 같은 과정을 통해 형성된 정체성은 현재까지 중국 현대음악의 강한 특색으로 자리 잡았다고 판단할 수 있다.

    - COLLAPSE
    April 2021
  • Research Article

    Media Transformation in the Music Industry and Changes in the Aspect of Music Video Production

    음악산업의 매체전환과 뮤직비디오 제작 양상의 변화

    Lee, Jong Hoon

    이종훈

    The music video contributed greatly to the remarkable growth of K-Pop. In order for the Korean Wave including K-Pop to go further ...

    K-Pop의 괄목할 만한 성장에는 뮤직비디오가 크게 기여하였다. K-Pop을 비롯한 한류가 더욱 세계 속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뮤직비디오와 음악산업의 관계에 대한 연구가 필요하다. 2004년을 ...

    + READ MORE
    The music video contributed greatly to the remarkable growth of K-Pop. In order for the Korean Wave including K-Pop to go further into the world, research on the relationship between music videos and the music industry is needed. In 2004, the media in the music industry of Korea changed dramatically from record to sound source like mp3, online streaming. This study examined the correlation between the change in the media structure of the music industry and music videos in Korea. The large-scale investment in music videos made in the 1990s suddenly declined in the early 2000s. And studio type music videos have increased significantly. The change in the type of music video needs to be explained by an analysis of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change in the media structure and the type of music video. Due to the media’s Big Cross, eChanges such as the spread of single music releases, the decline of general record companies and the rise of music distribution companies, the diversification of the music industry’s profit model, the growth of entertainment agencies, and the lower barriers to market entry were made rapidly. The studio type music video is economically and time-efficient and it can be produced stably without the input of large capital. So it is suitable for the speed, economy, and efficiency required by the market centering on music industry. In the future, as various media emerge, music videos become more diverse, and as they enter the global market, it can be expected that large-scale investments will gradually be made.


    K-Pop의 괄목할 만한 성장에는 뮤직비디오가 크게 기여하였다. K-Pop을 비롯한 한류가 더욱 세계 속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뮤직비디오와 음악산업의 관계에 대한 연구가 필요하다. 2004년을 분기점으로 음악산업에서는 음반에서 음원으로 이동하는 매체의 대전환이 이루어졌다. 본 연구는 음악산업의 매체구조변화와 뮤직비디오의 상관관계를 살펴보았다. 1990년대에 이루어졌던 뮤직비디오에 대한 대규모의 투자가 2000년대 초반에 들어와 갑자기 줄어들었다. 그리고 스튜디오 세트 유형의 뮤직비디오가 크게 증가하였다. 이러한 뮤직비디오 유형의 변화는 매체구조의 변화와 뮤직비디오 유형화의 관계 작용에 대한 분석으로 설명할 필요가 있다. 매체 빅 크로스로 인하여 싱글 음원 발매의 확산, 종합음반사의 쇠락과 음원유통사업자의 부상, 음악산업 수익모델의 다변화와 엔터테인먼트 기획사의 성장, 낮아진 시장진입 장벽 등의 환경변화가 급속하게 이루어졌고 뮤직비디오는 스튜디오 세트 제작이 급속하게 증가하였다. 스튜디오 세트 유형은 경제적, 시간적으로 효율적이며 대자본의 투입 없이도 안정적으로 제작할 수 있고, 음원을 중심으로 하는 시장에서 요구하는 신속성과 경제성, 효율성 등에 부합한다. 향후의 뮤직비디오는 매체가 발달하고 접근이 용이해지면서 더욱 다양성이 증가하고, K-Pop의 세계시장 진출이 확대되면서 점차 많은 자본이 들어가는 대작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할 수 있다.

    - COLLAPSE
    April 2021
  • Research Article

    A Study on the Ways to Enter Hollywood in the Korean Film Market

    한국 영화의 할리우드 진출 방안에 관한 연구

    Kim Jin Yeub, Bae Sang Joon

    김진엽, 배상준

    Today, the Korean film industry is a high value-added industry with high potential as a cultural industry as well as a way ...

    21세기 한국의 영화 산업은 한류의 후원 속에 국가 브랜드를 제고하고 홍보하는 방안이자 문화산업적으로 잠재력이 높은 고부가가치 산업이다. 미국이라는 거대한 시장에서 한국 영화의 ...

    + READ MORE
    Today, the Korean film industry is a high value-added industry with high potential as a cultural industry as well as a way to promote and promote national brands in the Korean Wave. Advancing into Hollywood is inevitable, and although the status of Korean films in the huge market of the United States is still insignificant, one day we must find a way to capture the hearts of American consumers as Korean Wave products. Although it was a high barrier, Psy’s 《Gangnam Style》 shook the United States, and the doors of Hollywood opened with BTS' unstoppable fandom and the Academy Awards for 《Parasite》. The United States has now become a market enthusiastic about the Korean Wave, and the status of Korean cinema in Hollywood has increased due to the film 《Parasite》. In this respect, it can be seen that more accurate insight and analysis are needed for Korean films to enter Hollywood in the United States. Therefore, this study aimed to analyze the barriers to entry of Korean films into Hollywood, and to explore ways to advance Korean films into Hollywood. As a result of analyzing the barriers to entry of Korean films into Hollywood, Korean films had several limitations compared to the world-class level. First, the influence of investors was strengthened as directors and films selected by investors, not producers, became successful. Such an investment company-centered film production system curtails production of medium- and low-budget films with good works. If the role of the production company declines, this vicious cycle will inevitably be repeated, and the quality of Korean films will deteriorate. Second, the level of work has declined due to reckless investment. Although it grew quantitatively with the rapid increase in investment and distribution companies, the number of films with only commerciality increased, resulting in a decrease in completeness and workability. Nevertheless, for Korean films to advance into Hollywood, first, it is necessary to provide a free environment for film production from investors so that the director can demonstrate his capabilities. The strong influence of investment distributors should not create an environment where it is difficult for directors and producers to freely create works. Second, there is a need for art films of various genres that can be noticed on the international stage, such as historical perception, depth of reflection, and depth of expression. In order to enter Hollywood, it is necessary to satisfy market demands in terms of the richness of content and the level of work. Finally, the language barrier must be removed. English subtitles that reflect Korean sentiment well can be a very important factor in entering Hollywood. Therefore, only if the director’s intentions are properly expressed in the work and overcome the limits of English, the barriers of Hollywood can be overcome. Until now, many countries, including Korea, have dreamed of entering Hollywood, the home of the American cultural industry, but the door is seldom opened. Korean cinema boasts a history of 100 years, but it is insufficient in globalization compared to other industries. Now, in order for interest in the anchored K-movie to cruise, preparation for the problems of the Korean film industry discussed above is necessary.


    21세기 한국의 영화 산업은 한류의 후원 속에 국가 브랜드를 제고하고 홍보하는 방안이자 문화산업적으로 잠재력이 높은 고부가가치 산업이다. 미국이라는 거대한 시장에서 한국 영화의 위상은 아직 미미하지만 언젠가는 우리 영화가 한류 상품으로서 미국의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 높은 장벽이었지만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미국을 흔들었고 <기생충>의 아카데미 수상으로 할리우드의 문이 열렸다. 미국은 이제 한류에 열광하는 시장이 되었고, <기생충>으로 인해 할리우드에서의 한국영화에 대한 위상도 높아졌다. 이러한 측면에서 한국 영화의 미국 할리우드 진출을 위해서는 보다 정확한 통찰과 분석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볼 수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한국 영화의 할리우드 진입 장벽을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한국 영화의 할리우드 진출 방안을 모색하는 데 목적을 두었다. 한국영화의 할리우드 진입장벽을 분석한 결과, 한국 영화는 세계적인 수준에 비해 몇 가지 한계점을 가지고 있었는데 첫째, 제작자가 아닌 투자사가 선택한 감독 영화가 흥행을 거두면서 투자사의 영향력이 강해졌다. 이러한 투자사 중심 영화제작 시스템은 작품성 있는 중‧저예산 영화제작을 위축시킨다. 제작사의 역할이 위축된다면 이런 악순환은 반복될 수밖에 없으며, 한국영화의 질적 수준 저하로 이루어질 수 있다. 둘째 무분별한 투자로 작품의 수준이 떨어졌다. 투자배급사가 급증하면서 양적 성장을 이룬 반면 상업성만 내세운 기획영화가 대거 쏟아지면서 완성도와 작품성에 대한 저하로 이어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영화가 할리우드 진출을 위해서는 첫째, 감독이 자신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투자자들로부터 영화제작에 관한 자유로운 환경 제공이 필요하다. 투자배급사들의 입김이 세지면서 감독과 제작자가 자유롭게 작품을 만들기 어려운 환경이 되어선 안 된다. 둘째, 역사 인식, 반성의 깊이, 표현의 깊이 등 국제무대에서 주목될 수 있는 수준의 다양한 장르의 예술영화가 필요하다. 할리우드에 진출하기 위해서는 내용의 풍부함, 작품 수준 등에서 시장의 요구를 만족시켜야 한다. 마지막으로 한국인 정서를 잘 반영한 영어 자막은 할리우드 진출에 있어 매우 중요한 요소가 될 수 있다. 따라서 작품 속 감독의 의도를 제대로 표현하고 영어의 한계를 넘어야만 할리우드의 장벽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 그동안 한국을 비롯한 여러 각국이 미국 문화산업의 본거지인 할리우드 진출을 꿈꿔 왔으나 그 문은 좀처럼 열리지 않고 있다. 한국영화는 100년의 역사를 자랑하지만 다른 산업에 비해 세계화에 미흡했다. 이제 닻을 올린 K무비에 대한 관심이 순항하기 위해서는 위에서 논의한 한국 영화산업 문제점들에 대한 대비가 필요하다.

    - COLLAPSE
    April 2021
  • Research Article

    A Study on the Change in Meaning and Role of House through ‘Jipbang’

    ‘집방’을 통해 본 ‘집’의 의미와 역할 변화에 대한 고찰

    Choi, A Reum

    최아름

    “Jipbang”, a broadcast based on a house, is in vogue. Unlike past broadcasts, which focused on changes in the interior and exterior ...

    집을 소재로 하는 방송인 ‘집방’이 유행하고 있다. 집의 내외부 변화 주기에 주목했던 과거 방송과는 달리 현재의 집방은 그 유형이 제법 다양하게 ...

    + READ MORE
    “Jipbang”, a broadcast based on a house, is in vogue. Unlike past broadcasts, which focused on changes in the interior and exterior of the house, the current types are quite diverse. The house, which has not received attention beyond the stage in broadcasting, is now attracting attention and being utilized as a broadcasting material for everything related to the house, including the exterior of the house, the interior, people, housing, and tastes. In particular, the meaning and role of the house changed due to the pandemics are reflected in the house. The paradigm of “home” and “housing” is changing, suggesting that new meanings and values are needed now. In this paper, we will examine the types of ‘Jipbang’ and analyze how the house’s meaning, value, and role are changing by examining how the house has changed, what types of Jipbang are currently being aired, and the characteristics of changes in the house. And by classifying them by type, I would like to discuss the researcher’s thoughts in detail about the social meaning and role of the house to be expressed through jipbang.


    집을 소재로 하는 방송인 ‘집방’이 유행하고 있다. 집의 내외부 변화 주기에 주목했던 과거 방송과는 달리 현재의 집방은 그 유형이 제법 다양하게 나타나고 있다. 방송에서 무대 그 이상으로 주목받지 못했던 집이 이제는 집의 외관을 비롯해 내부, 사람, 주거, 취향 등 집과 관계되는 모든 것들이 방송 소재로서 주목받고 활용되고 있는 것이다. 특히나 팬데믹으로 인해 변화한 집의 의미와 역할은 집방에도 반영되고 있다. 집방은 ‘집’과 ‘주거’에 대한 패러다임이 변화하고 있고, 이제는 이에 대한 새로운 의미와 가치 찾기가 필요함을 시사하고 있다. 본 논문에서는 ‘집방’의 종류에 대해 살펴보고, 집방이 어떻게 변화해왔으며 현재 어떤 집방들이 방영되고 있는지, 집방의 변화 특성을 살펴봄으로써 집의 의미와 가치, 역할이 어떻게 변화해가고 있는지 분석하고자 한다. 그리고 이를 유형별로 분류하여 집방을 통해 발현하고자 하는 집에 대한 사회적 의미와 역할이 무엇인지 구체적으로 연구자의 생각을 논하고자 한다.

    - COLLAPSE
    April 2021